영양군, 폭우피해 가구 복구 지원
2024. 07.09(화) 15:52
[스쿨iTV] 영양군(군수 오도창)은 이달 8일 갑작스럽게 쏟아진 집중호우(최고 강우량 청기면 174.5mm, 평균강우랑 136.63mm)로 주민 128명이 마을회관, 지역주민 가정, 보건지소 등으로 대피했으며 피해복구를 위해 민관이 두 팔을 걷어붙였다.


영양읍 현리와 감천리 구간 국도 31호선, 지방도 911호선(상청1~청기2리), 지방도 920호선(전곡리 인근), 군도 2호선(마령~산해), 군도 11호선(금학저수지), 청기면 구매리 214번지, 영양읍 서부 3리 5-3번지, 수비면 오기리 산51-1번지 인근 등 도로가 토사유출 및 지반 유실로 교통이 통제됐다.

특히 많은 비가 내린 입암면 금학리와 대천리서는 새벽 3시경 주민 50여 명이 긴급대피하고 사면 유실과 침수, 상수도와 전기가 끊기고 마을 대부분이 침수되는 등 피해를 입었다.

마을순찰대 사전 점검과 신속한 주민 대피로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으나 입암면 금학리와 대천리에서는 5가구가 토사에 쓸려 형체를 알아볼 수 없게 됐으며 16가구가 침수 피해를 입었고 군 농지 62ha 이상 유실·매몰됐다.

이번 피해는 주택 침수·반파, 농경지 유실·매몰과 같은 사유재산 피해 외에도 도로유실, 제방 붕괴, 산사태, 전신주 전도, 통신망 두절, 상수도관로 유실 등 공공시설물에도 극심한 피해를 입어 복구가 불가피하다.

이에 군은 공무원을 비롯해 자원봉사센터, 새마을회, 바르게살기운동협의회, 의용소방대, 이장 연합회, 농가 주부 모임 등 민간 단체 230여 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민가에 쏟아진 토사물을 제거하고, 침수 집기 세척, 폐기물 처리 등 환경정비 활동을 했다.

침수 피해복구를 지원받은 이모 어르신은“수해 피해로 막막한 상황에서 많은 사람들이 도움의 손길을 보태줘서 수해 복구에 큰 도움이 됐다.”라며 감사했다.

한편 영양군은 이달 9일을 시작으로 응급 복구 완료 시까지 지원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이번 호우는 단기간에 폭발적인 강우량을 기록해 주민들의 생명을 위협했고, 많은 재산 피해를 발생시켰다.”라며“피해를 입은 주민들께 위로의 말을 전하며, 수해 피해가 빠르게 복구돼 일상생활이 할 수 있도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권광혁 기자 hyun@schooli.kr
Hot뉴스
회사소개조직도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FAQ
(06953) 서울특별시 동작구 대방동2길 40-10 노블레스파인힐 402호등록번호 : 서울 아 02348 등록일 : 2012년 11월 19일
발행·편집인 : 장현덕 전화 : 02-3143-7855(代) 팩스 : 02-3143-7856 이메일 : hyun@schooli.kr청소년보호 및 윤리강령 책임자 : 윤현한

< 스쿨아이티비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