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전체기사 교양 예능 시사
2020.11.26(목) 02:14
교육초대석
동정
인사·부고
피플
인터뷰

장석웅 전남교육감, ‘섬 교육’ 주제 진도 학부모들과의 대화

학부모들 섬 여건 맞는 에듀테크 멘토링 확대 제안 ‘눈길’

2020. 10.29(목) 10:30
[사진] 장석웅 교육감 진도학부모회네트워크 경청올레 사진
[스쿨iTV] 9월 이후 전남 학부모 대상 정책중심 경청올레를 이어가고 있는 장석웅 전라남도교육감이 지난 28일(수)에는 진도 지역 학부모들과 섬 교육을 주제로 진솔한 대화를 나눴다.

장석웅 교육감은 이날 진도교육지원청에서 학부모 16명을 만나 섬 지역 교육에 대한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

진도의 학부모들은 섬 지역의 열악한 교육여건과 학생 안전, 진로진학에 고민하고 있었다. 특히, 학생 수 감소로 더욱 어려워진 작은학교의 교육 여건을 아쉬워하며,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바랐다.

이들은 교사의 잦은 교체로 인해 겪는 학생들의 정서에 대해 우려했고, 부모의 돌봄을 받지 못하는 아이들의 기초학력 부진을 이야기하면서는 눈물을 글썽이기도 했다.

학부모들은 그러면서, 전남교육 정책 중 ‘에듀테크 멘토링’이 방과후학교 수업에서 강사를 구하기 어려운 섬 지역의 여건에 맞는다며 진도군과 전남 전체에 확대해 시행하면 좋겠다는 의견을 냈다.

에듀테크 멘토링은 광주 전남 소재 교육대학과 사범대학 학생들의 봉사를 통해 방과후에 비대면과 대면을 복합해 학생들을 멘토링하는 프로그램으로, 학생들의 기초학력과 정서적 돌봄을 모두 챙기고 있다는 평을 듣고 있다.


또 학부모들은 섬 지역의 줄어드는 학생 수를 걱정하며 진도 지산중 승마단이 도시 아이들에게도 알려져 진도로 유학 오면 좋겠다고 했다.

이에, 장 교육감은 애초 6개의 시군에 운영하려고 했던 농산어촌 유학 프로그램을 22개 시군으로 확대하는 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진로진학 정보에 접근하기 어렵다는 학부모의 고민에 대해 장 교육감은 학부모회 네트워크 주관으로 찾아가는 진로진학 상담으로 진학 정보 제공을 돕겠다고 말했다.

장 교육감은 “코로나 상황에서 온라인수업이 잘 진행될 수 있도록 협력해주신 학부모님들께 감사드린다.”며 “섬 지역 교육 현장에 대한 학부모의 마음에 공감하며 말씀하신 내용을 수용해 진도교육청 및 본청 관련 과와 협의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장현덕 기자 hyun@schooli.kr
광주교육뉴스 15회
회사소개조직도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FAQ
주소·: (06953) 서울시 동작구 대방동2길 40-10, 402호등록번호 : 서울 아 02348 등록일 : 2012년 11월 19일
발행·편집인 : 장현덕 청소년보호 및 윤리강령 책임자 : 윤현한 전화 : 02-811-0888 팩스 : 02-831-4689 이메일 : hyun@schooli.kr
경북권본부 : 경북 청송군 진보면 진안서1길 20 호남권본부 : 전남 화순군 화순읍 서라실길 39-2

< 스쿨아이티비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